Today : 2020년 02월 23일(일요일)

지역뉴스

  • 코로나 19 전파 차단에 총력 대응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배삼동 기자
  • 20.02.13 16:43:40
  • 추천 : 0
  • 조회: 4

 

 

 

다중이용시설 방역 각종행사 연기

안동시가 코로나 19’ 지역 전파 차단을 위해 고삐를 바짝 죄고 있는 가운데 가장 먼저 다중이용(집합)시설에 대한 방역을 강화하고 코로나 19’ 종식될 때까지 대응책을 강력히 시행해 시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정적으로 상황을 관리해 지역 사회 피해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은 공연장 등 전관에 대해 방역을 실시했으며(사진), 손 소독제, 체온계 등 위생 물품을 비치했으며 청소년 오케스트라 등 교육프로그램이 진행되는 연습실은 사용 전·후로 소독을 하고 9개 전통시장에는 소독약품, 위생용품, 예방수칙 리플렛을 상인회에 전달해 시장바닥 소독을 실시, 불안감 해소에 적극 나서고 있다.

 

시설관리공단에서 운영 중인 학가산 온천, 청소년 수련관, 볼링장, 계명산휴양림, 단호캠핑장 등에 대해서도 내·외부 소독을 매일 실시하고 있으며, 특히 계명산휴양림과 단호캠핑장은 객실마다 손 소독제를 비치해 사용하고 입구에 안내 배너를 설치, 매표소 등 이용객과 접촉하는 직원들은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토록 했다.

 

하회마을은 방역 소독 차량으로 방역하고, 탈춤공연장 입구에는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비치해 관람객이 사용토록 했으며 기차역, 버스터미널에도 위생용품을 추가 배부하고, 버스, 택시 내·외부 소독을 매일 실시하는 한편 지난 11일에는 교통 업계 관계자들과 긴급 간담회를 갖고 코로나 19 예방 조치에 적극 협조를 당부했다.

 

실내 공연과 외지인이 많이 찾는 행사 등은 연기하기로 결정해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은 지난 7일 이번 달 계획된 2월 브런치콘서트, 안동윈터아트페스티벌 등 기획·대관 공연 7개 프로그램을 3월 이후로 연기하는 등 인근 지역에서도 공연을 보기 위해 많이 찾고 밀폐된 공간에서 진행되는 만큼 전파 예방을 위한 조치에 나선 것이다.

 

15일과 29일 각각 예정됐던 제9회 안동하회탈컵 OPEN 볼링대회(도 단위 대회), 2회 안동하회탈배 초청 족구대회(전국 단위 대회)코로나 19’ 진정된 이후에 열 계획이다. 현재까지 지역에는 외국인 대학생, 근로자 등 840여 명이 체류 중인 것으로 확인됐으며, 관계 기관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출입국 관리, 이상 증상 발생 여부도 수시로 모니터링하고 있다.

 

시는 열화상 카메라를 당초 계획보다 확대해 안동시청, 버스터미널, 하회마을, 도산서원 등 9개소에 설치할 예정으로 현재 구입절차가 진행 중이며 또한, 소독장비를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등에 배부해 자체 소독을 하고, 주요 장소에 대한 방역을 전문 업체에 위탁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한편, 권영세 안동시장은 12일 보건소를 찾아 긴장을 놓지 말 것을 주문하고시민이 안심하고 일상생활을 할 수 있도록 코로나 19 대응에 빈틈이 없도록 하고, 사람의 이동으로 전파되는 만큼 관계 기관과도 협조체계를 공고히 해 즉각 대응할 수 있는 만반의 준비를 갖추라고 강조하고 관계 직원들을 격려했으며 정훈선 안동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의장단도 보건소를 찾아 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